2020.09.29 (화)

  • 흐림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2.6℃
  • 흐림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4.7℃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6℃
  • 흐림보은 22.2℃
  • 흐림금산 22.4℃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Hot News

포항시, “코로나19 경각심 늦추지 않고 방역에 만전을!!”

URL복사

- 이강덕 포항시장, “사회적 거리두기·개인위생수칙 철저 준수” 당부
- 광화문집회 참석자 340여 명 빠른 시간 내에 검체 검사 완료, 지역내 재확산 차단 주력  
- 수도권 확산세 심각... 친인척 방문·여행 등 자제 및 각별한 주의 요청

  포항시는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발병 상황이 심각한 확산세를 보임에 따라 그동안의 방역체계를 다시 한번 점검하고 보다 강화된 방역 조치를 적용하는 한편, 시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위생수칙의 철저한 준수 등 경각심을 늦추지 말 것을 당부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18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철저한 방역조치와 함께 시민 개개인의 강력한 실천 의지만이 강력한 방역시스템을 유지할 수 있다.”면서 “마스크 착용과 철저한 손 씻기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와 좀 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는 물론 불요불급한 모임, 행사, 여행 등은 뒤로 자제하는 등 기본을 지켜 달라.”고 강조했다.

  포항시는 우선 지난 17일에 발생한 56번 확진자가 사랑제일교회 신도로 해당교회에 장기 거주하며 예배와 집회에 참석한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사랑제일교회 교인과 방문자 및 지난 15일에 열린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자진신고와 함께 신속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촉구했다.

  따라서 현재까지 15일의 광화문 집회에 다녀온 것으로 파악된 포항지역 참석자 약 340여 명에 대하여 외출자제와 함께 전수조사전담팀을 구성하여 빠른 시간내에 검체 채취를 완료하기로 했다. 
 
  또한, 지역 확산을 차단하기 위하여 시민들을 대상으로 수도권을 비롯한 타 지역으로의 방문은 물론 타 지역 친인척의 포항방문을 자제해 줄 것을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생활방역단(구청 및 읍·면·동 181명) 및 방역컨설팅단(13개 팀, 239명) 등을 적극 활용하여 KTX역과 시외버스터미널, 고속버스터미널 등 관문역할을 하는 장소에 대한 방역을 강화하는 한편 임시격리시설 운영과 해외입국자 이송지원 방역사항에 관해서도 철저하게 점검하기로 했다.

  포항시는 특히 기존에 감염 위험이 높은 것으로 판단했던 PC방, 노래연습장 등 ‘고위험시설’에만 국한되지 않고, 어디서든 누구라도 코로나19 감염에 노출될 위험이 매우 커진 만큼 지역의 발생 추이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을 검토하기로 하고 선제적이고 전 방위적인 방역체계를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포항시는 지난 2월, 전국에서 처음으로 지역의 모든 의료기관과 보건소가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지역의 감염확산을 막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했던 민관합동 방역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기로 했다.

  또한, 확진자 발생지역으로부터 유입차단과 확진자 접촉자 격리 등 강력한 봉쇄전략과 함께 조기발견을 위한 진단 확대와 진료역량 강화, 병상과 인력 확보 등 확산 완화 전략을 동시에 추진하기로 했다.

  포항시는 이와 함께 앞으로 지역사회에 감염이 또 다시 확산되면 포항종합운동장 등에 통합선별진료소를 새롭게 운영할 계획이다. 

  이강덕 시장은 “의료와 방역적인 대응만으로는 감염 확산을 차단하는 데는 한계가 있는 만큼 개인이 스스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만이 코로나19를 막는 최상의 예방법”이라고 강조하고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사람 간의 접촉을 가급적 줄여서 전파를 차단하는 데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거듭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