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6 (수)

  • 맑음동두천 10.7℃
  • 흐림강릉 10.4℃
  • 연무서울 12.0℃
  • 연무대전 13.0℃
  • 연무대구 14.8℃
  • 맑음울산 12.6℃
  • 연무광주 13.4℃
  • 연무부산 12.3℃
  • 구름많음고창 9.7℃
  • 맑음제주 12.6℃
  • 맑음강화 10.3℃
  • 구름많음보은 11.9℃
  • 구름많음금산 12.3℃
  • 구름많음강진군 13.4℃
  • 구름조금경주시 13.5℃
  • 구름조금거제 12.3℃
기상청 제공

Hot News

경주시, 전기자동차 600억 원 대 투자유치

- 경북도, 경주시⇔중국 젠캉자동차유한공사, 에디슨모터스(주) 합작법인 설립 업무협약

- 경주 안강 검단일반산단 내 전기자동차제조 공장설립 MOU

경주시와 경북도는 경주시 안강읍 검단리 소재 검단산업단지 내에 투자금액 600억 원 대의 ‘전기자동차 사업’ 을 유치했다.

6일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이철우 경북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중국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 장 다오린 이사장, 에디슨모터스(주) 강영권 회장, 김석기 국회의원, 윤병길 시의장, 도․시의원, 기업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자동차 제조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약은 중국 장쑤성에 위치한 중국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와 경남 함양에 본사를 둔 에디슨모터스(주)와의 합작으로 2019년부터 2023년까지 4년간 600억 원을 투자해 경주 검단일반산단 내 1톤 전기화물자동차 공장을 건립하고 200여명의 청년 신규 고용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

중국 궈쉬안그룹 계열의 장쑤젠캉자동차유한공사는 중국 장쑤성에 소재한 자동차 제작, 가공, 판매 전문기업으로 연 5,000대의 전기버스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는 우량기업이다.

또한 에디슨모터스(주)는 2010년 12월 서울에 전기버스 9대 공급을 시작으로 2015년 제주도에 배터리 교환 형 전기버스 23대 등 전기버스 150대 납품실적 쾌거를 이루었고 현재 인도 공기업에 4,500만 불의 기술로열티를 받고 수출협상을 진행 중이며, 연간 1,300대의 전기자동차 생산능력을 갖춘 강소기업이다.

이번 합작법인설립 협약으로 양사는 연내 1톤 전기화물자동차 2,000여대를 생산해 국내 택배 기업 등에 납품한다는 계획이다.

전기자동차는 자율주행차와 함께 4차 산업혁명, 미래형 자동차 핵심으로 부상하고 있으며, 지역 자동차 및 부품업체 등 연관 산업의 파급효과가 매우 큰 산업이다.

한편, 경주시는 관내 제조업 관련 3,000여 기업 가운데 자동차부품 관련 기업이 2,000여 개 사로 66%를 차지해 지역경제와 국내 자동차 산업의 핵심 축을 담당하고 있다.

이번 투자유치로 인해 지역 자동차부품산업의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신성장 인프라를 구축함과 동시에 미래 자동차산업의 생태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지속가능하고 경쟁력 있는 산업구조 개편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 마련으로 30만 경제문화도시 건설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주낙영 시장은 “전기자동차 투자유치를 통해 민선7기 시민 공약사항의 차질 없는 추진과 양질의 일자리 6만개 창출에 기여하고 당면한 경제 위기 극복과 경주가 미래 자동차 산업의 중심도시로 도약 할 것”이라며, 투자매력 도시 경주에 과감한 투자 결정한 장쑤젠캉자동차와 에디슨모터스에 감사를 전했다.



포스코기술대학 2019년 신입생 입학식 개최 포스코 사내대학인 포스코기술대학(학장 양병호 인사문화실장)이 6일, 여섯 번째 입학식을 가졌다. 이날 입학식은 포항과 광양캠퍼스를 원격으로 연결하여 식순에 따라 연혁소개, 신입생 선서, 축사, 축하영상 순으로 진행됐고 김학동 생산본부장, 오형수 포항제철소장, 이시우 광양제철소장 등 많은 경영진이 참석하여 신입생의 입학을 축하했다. 포스코 김학동 생산본부장은 이날 축사에서 "신입생들이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고 다양한 현장경험에 대학의 이론과 전문지식을 접목해 개인 발전과 회사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는 핵심인재로 성장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포스코기술대학은 지난해 11월 현장의 어려운 인력 여건에도 불구하고 제철소 핵심인재를 양성하고자 부서장들이 추천한 우수 직원들을 근무성적과 성장 가능성 등을 종합 판단해 입학전형과정을 통해 최종 26명을 선발했다. 포스코기술대학은 신입생들이 오랜 기간 학업을 중단했던 점을 고려해 지난 3개월간 사전학습 및 오리엔테이션 프로그램을 운영해 입학생들이 학업에 몰입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했다. 포스코는 사내대학의 특성인 일과 학업을 동시에 수행하는 재학생들이 어려운 난관을 극복하고 대학에서 배운 전문지식을 현장과 연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