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8 (월)

  • 흐림동두천 4.0℃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4.7℃
  • 흐림대전 6.7℃
  • 흐림대구 8.8℃
  • 흐림울산 9.2℃
  • 흐림광주 6.2℃
  • 흐림부산 8.6℃
  • 흐림고창 5.5℃
  • 제주 9.1℃
  • 흐림강화 3.0℃
  • 흐림보은 7.3℃
  • 흐림금산 7.6℃
  • 흐림강진군 6.3℃
  • 흐림경주시 10.5℃
  • 흐림거제 8.2℃
기상청 제공

3.1절 포항만세축제’육거리에서 열린다.

  포항시는 2019년 3.1운동 100주년 및 시승격 70년을 기념하기 위한 3.1절 포항만세축제를 개최한다.

  앞서 시는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일반시민, 단체 및 독립운동가 후손 등으로 구성된 “100인 위원회”를 선정해  몇 차례의 회의를 열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반영했다.

  기존과 같이 오전에 송라면 대전리에서 3.1절 기념식을 열고, 오후에는 100주년 맞이 특별 행사로 육거리 일원에서 3,000여명의 시민이 함께하는 ‘3.1절 포항만세축제’를 진행하기로 했다.

  육거리 일대에서 1시간여 동안 교통을 통제하고 진행될 이번 포항만세축제’의 절정은 ‘태극기 퍼포먼스’로 100주년과 70년을 의미하는 170명이 인간 태극문양을 만들어 보인다. 태극기 퍼포먼스가 끝나면 온 시민이 함께 우리 민족의 노래인 아리랑에 맞춰 하나 된 몸짓으로 ‘아리랑 플래시몹’이 펼쳐지고 이어 육거리에서 옛 제일교회가 있는 포항소망교회까지 거리 퍼레이드를 벌이며 교회에서 축제의 막을 내릴 예정이다.

  포항시 정기석 복지국장은 “이번 100주년 3.1절 행사를 통해 경북에서는 이곳, 포항에서 가장 먼저 만세시위가 행해졌다는 것을 시민들이 새롭게 인식하고 포항인으로서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인이 세계열강들에게 우리의 독립을 요구한 선언이자 투쟁이었던 3.1운동은 서울에서 시작해 전국적으로 퍼져나갔으며, 경북에서는 대구를 제외하면 포항이 가장 빠른 시기인 1919년 3월 11일에 포항면 여천장터(현 육거리 일대)에서 만세시위를 벌였다. 이를 필두로 만세시위는 포항 전 지역으로 확산됐다. 박은식의 한국독립운동지혈사를 인용하면 포항의 3.1운동 시위는 횟수가 9회이고 참가연인원은 2,900명이며 사망자 40명, 부상자380명, 피검자 320명으로 나타나 있다. 포항은 철강도시, 산업도시만이 아닌 호국도시로서도 소중한 유산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이 외에도 3.1운동 100주년 기념 연계행사로 경북도가 주최하는 3.1절 100주년 기념음악회 「불멸의 꽃 무궁화」가 효자아트홀에서 공연되고, 포항국학원이 주관하는 3.1절 100주년 문화페스티벌, 포항문화재단이 주최하는 포항시승격 70년 기념 뮤지컬 「광화문연가」등 다채로운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또한, 국가유공자 가정을 방문하여 명패 달아드리기, 청하장터(청하면 미남리) 3.1 만세운동 재현행사 등과 포항의 3.1운동사를 재조명하기 위한 3.1운동사 세미나도 6월중에 열릴 예정이다.




경북도, 관광산업 르네상스 시대 준비 '10대 추진전략' 마련 - 3대문화권사업 모니터링 및 컨설팅단 운영, 활성화 본격추진 -- 해외진출 기업 소속 근로자 단체관광단 유치 등 해외마케팅 시장 다변화 - 경상북도는 ‘세계로 열린 관광경북’을 실현하고 경북 관광의 위상을 회복하기 위해 세계관광시장을 겨냥한 본격적인 체질개선 작업에 돌입했다. 경북도는 마케팅과 콘텐츠 보강을 위해 16개 신규 세부사업에 국․도비 148억원을 확보하고 관광추진체계 확립을 위한 혁신시스템 구축과 권역별 주력사업 발굴, 지속가능한 관광산업의 토착화를 위한 청년관광인재 양성 등 관광일자리 창출과 민간주도형 관광산업을 집중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핵심 사업을 살펴보면 ▲ (문화관광혁신시스템 구축) 도 문화관광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의 조직을 정비해 마케팅․세일즈 기능을 강화하고 도내․외 관광전문가들로 경북관광혁신위원회를 구성하여 관광정책 자문, 과제 연구 등의 관광LAB 기능을 수행한다. 아울러, 도와 23개 시군이 함께 경상북도 관광진흥기금을 조성해 경북 관광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 (미래관광 선도사업 추진) 경북만의 차별화된 관광자원개발을 위한 전략 선도과제로 특화여행자거리, 이야기마을 관광뉴딜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