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4 (수)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18.4℃
  • 맑음서울 18.0℃
  • 맑음대전 18.8℃
  • 맑음대구 20.5℃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19.9℃
  • 맑음부산 19.1℃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6.8℃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1℃
  • 맑음강진군 20.1℃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Hot News

국제 전문이야기꾼(스토리텔러)들 '역사 스토리텔링' 주제로 경주서 행사

제1회 한국국제스토리텔링축제 참가한 30여명


한국국제스토리텔링협회(회장:방동주) 주최, 한국국제스토리텔링축제조직위원회, (사)신라문화원(원장:진병길) 주관으로 제1회 한국국제스토리텔링축제가10월 19〜20 서울, 10월 20〜21 춘천에 이어 10월 22일〜24일 이틀 간 노천박물관 경주에서 개최되고 있다.

 〈역사스토리텔링〉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덴마크, 루마니아, 미국, 싱가포르, 영국, 이탈리아, 인도, 태국, 폴란드, 한국 등 10개국 30여명의 국제 스토리텔러들이 참여한 가운데 인류의 지혜가 녹아있는 각국의 옛 이야기를 현대적 가치로 재창출하고 공유하며 아울러 평화와 화합의 메시지도 전달했다.

 10월 22일(月) 첫날에는 서악서원에서 선비복을 착용하고 다도, 죽궁체험에 이어 신라문화원 전문해설사와 함께〈역사와 전통, 삼국유사 옛 이야기〉를 주제로 신라 삼국통일의 주역들이 잠들어 있는 무열왕릉, 진흥왕릉, 서악리 삼층석탑을 둘러본 후 새천년예술단 이성애단장의 만파식적 스토리를 담은 대금 등 참가자들의 스토리텔링 공연과 서악서원, 도봉서당 고택숙박으로 천년고도 경주의 정취를 느껴보았다.

참가자들은 서악서원이 김유신, 설총, 최치원 등 신라 대표 인물들을 배향하고 있을뿐 아니라 조선시대 교육기관이라는 점에서 큰 관심을 보였다.


저녁에는 신라문화원 진병길원장이 참가자들에게 서악서원문화마을 명예시민증을 수여하면서 행사를 마무리했다.

 둘째날에는〈국제 스토리텔러들에게 듣는 삼국유사와 신라이야기 투어〉를 주제로 세계유산인 불국사 탐방에 이어 동양화 대가인 박대성화백 작업실을 찾아본 후 경주세계문화엑스포장으로 이동하여 황룡사구층탑을 형상화 한 경주타워를 둘러보고 솔거미술관에서 박대성 화백과 참가자들이 함께 스토리 장을 마련했다.

 행사를 주최한 한국국제스토리텔러협회 방동주 회장은 "이번 축제를 통해 이야기의 가치를 전 세계인과 공유할 것이다”며 “축제에 참여하는 스토리텔러와 관객 모두 독특한 경험을 함께 나누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경주 행사를 주관한 신라문화원 진병길원장은“국제 스토리텔러들이 우리 전통문화를 몸소 체험하고 고국으로 돌아가 자연스럽게 한국을 알리는 민간홍보대사가 될 수 있어 이번 경주 방문은 한국을 알리는데 최고의 장소인 것 같다”라고 밝혔다.

 한편 행사에 참가한 한스 로렌스(Hans Laurens.덴마크)씨는 “경주의 아주 오래된 건물들과 불국사처럼 아름다운 문화재를 보며 영혼적인 아름다움이 느껴져서 좋았다”

지오바나 콘포트(Giovanna Conforto.이탈리아)씨는 “경주는 매우 신기한 곳으로 느껴지며 도심 속에 거대한 무덤들이 많은 것이 인상적이었다”

크레이그 젠킨스(Craig Jenkins.영국)씨는“숙소(서악서원,도봉서당) 까지도 역사가 깃들어 있다는 것이 매우 놀랍고 서악서원에서 선비복을 착용하고 다도, 죽궁체험 등은 독특한 한국문화체험이었기에 특별했다”라고 밝혔다.




국제 전문이야기꾼(스토리텔러)들 '역사 스토리텔링' 주제로 경주서 행사 한국국제스토리텔링협회(회장:방동주) 주최, 한국국제스토리텔링축제조직위원회, (사)신라문화원(원장:진병길) 주관으로 제1회 한국국제스토리텔링축제가10월 19〜20 서울, 10월 20〜21 춘천에 이어 10월 22일〜24일 이틀 간 노천박물관 경주에서 개최되고 있다. 〈역사스토리텔링〉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덴마크, 루마니아, 미국, 싱가포르, 영국, 이탈리아, 인도, 태국, 폴란드, 한국 등 10개국 30여명의 국제 스토리텔러들이 참여한 가운데 인류의 지혜가 녹아있는 각국의 옛 이야기를 현대적 가치로 재창출하고 공유하며 아울러 평화와 화합의 메시지도 전달했다. 10월 22일(月) 첫날에는 서악서원에서 선비복을 착용하고 다도, 죽궁체험에 이어 신라문화원 전문해설사와 함께〈역사와 전통, 삼국유사 옛 이야기〉를 주제로 신라 삼국통일의 주역들이 잠들어 있는 무열왕릉, 진흥왕릉, 서악리 삼층석탑을 둘러본 후 새천년예술단 이성애단장의 만파식적 스토리를 담은 대금 등 참가자들의 스토리텔링 공연과 서악서원, 도봉서당 고택숙박으로 천년고도 경주의 정취를 느껴보았다. 참가자들은 서악서원이 김유신, 설총, 최치원 등 신라 대표 인물들을 배향하고 있을뿐 아니라 조선시대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