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4 (수)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18.4℃
  • 맑음서울 18.0℃
  • 맑음대전 18.8℃
  • 맑음대구 20.5℃
  • 맑음울산 20.1℃
  • 맑음광주 19.9℃
  • 맑음부산 19.1℃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6.8℃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1℃
  • 맑음강진군 20.1℃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Hot News

경북관광공사,중국 연태(烟台)시와 문화예술 교류


경상북도관광공사(이재춘 사장대행)는 10월 24일 중국 연태시문화관 류위산 서기 일행이 공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연태전지예술 600년 회고전” 한국 전시 중 경북과의 문화 예술 교류 관계 구축을 위해 연태시측에서 공사 방문을 희망하여 이루어진 것이다.

 방문단 일행은 무열왕릉, 서악서원, 도봉서당 등 선도산 일원의 경주의 문화유산을 답사하고 문화예술분야의 폭넓은 교류를 위하여 공사를 방문하였다. 

 또한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열리는 3차 안동 전시(10.25~29)를 준비하면서 지역문화업체 및 주요 인사와의 교류를 갖는다.   

방문단의 대표인 류위산 서기는“경북은 아름다운 문화유산과 전통공예예술인이 많아 공사와 같이 예술교류와 관광분야에 협력과 교류를 확대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재춘 경상북도관광공사 사장대행은“중국과 장기적인 교류와 공동발전을 위해 경북의 예술문화 전문가와 적극 협력하는 것이 중요하다.”며“앞으로 연태시의 문화예술단체뿐만 아니라 기업인센티브, 수학여행단 유치에 민간과 협력하여 경북의 알려지지 않았던 매력을 알리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 전지예술 : 중국의 전통 전지예술은 청나라때 시적되어, 600년의

    역사를 지닌 붉은색 한지를 가위로 오려 실크천에 붙인 공예예술로

    중국에서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경북관광공사,중국 연태(烟台)시와 문화예술 교류 경상북도관광공사(이재춘 사장대행)는 10월 24일 중국 연태시문화관 류위산 서기 일행이 공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연태전지예술 600년 회고전” 한국 전시 중 경북과의 문화 예술 교류 관계 구축을 위해 연태시측에서 공사 방문을 희망하여 이루어진 것이다. 방문단 일행은 무열왕릉, 서악서원, 도봉서당 등 선도산 일원의 경주의 문화유산을 답사하고 문화예술분야의 폭넓은 교류를 위하여 공사를 방문하였다. 또한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열리는 3차 안동 전시(10.25~29)를 준비하면서 지역문화업체 및 주요 인사와의 교류를 갖는다. 방문단의 대표인 류위산 서기는“경북은 아름다운 문화유산과 전통공예예술인이 많아 공사와 같이 예술교류와 관광분야에 협력과 교류를 확대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재춘 경상북도관광공사 사장대행은“중국과 장기적인 교류와 공동발전을 위해 경북의 예술문화 전문가와 적극 협력하는 것이 중요하다.”며“앞으로 연태시의 문화예술단체뿐만 아니라 기업인센티브, 수학여행단 유치에 민간과 협력하여 경북의 알려지지 않았던 매력을 알리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전지예술 : 중국의 전통 전지예술은 청나라때 시적되어, 600년의 역사를 지닌 붉은색 한지를

경주시, 경주역전 일대 에너지절약형 간판개선사업 착수 경주역전 삼거리에서 팔우정해장국거리까지 원화로가 특색있는 간판으로 정비되어 쾌적하고 아름다운 거리로 거듭날 전망이다. 경주시는 22일 ‘경상북도 2018 에너지절약형 간판개선사업’ 공모사업에 선정된 원화로 일대 간판개선사업을 착공했다고 밝혔다. 해당 구역은 경주를 찾는 관광객의 관문이자 경주역전 중심상권의 전통시장과 주요사적지로 가는 간선도로의 교차로로 시민과 관광객의 통행량이 가장 많은 구역 중의 하나로, 상가건물과 노후화된 간판이 난립해 있는 구간이다. 시는 도비 9천만원을 포함해 사업비 3억원으로, 원화로 구간에 무질서하게 설치된 상가 간판과 전력소비가 높은 재래식 간판 60여개를 천년고도의 특색과 테마를 반영한 친환경 에너지절약형 LED 간판으로 정비할 계획이다. 또한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8 간판개선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경주읍성 일대 디자인 간판정비사업도 이달 말 착공해 내년 1월 준공할 예정이다. 임경석 도시계획과장은 “간판은 건물의 얼굴이며, 거리의 문화를 대변하고 도시 이미지를 창조하는 도시경관의 매우 중요한 요소”라며 “시민들과 합심하여 주변과 조화를 이루면서도 천년고도 경주만의 특색을 살려 누구나 다시 찾고 싶은 쾌적하고 아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