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7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0.9℃
  • 구름조금서울 23.0℃
  • 구름조금대전 22.7℃
  • 구름조금대구 22.3℃
  • 구름많음울산 20.6℃
  • 맑음광주 23.2℃
  • 구름조금부산 23.4℃
  • 맑음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22.7℃
  • 맑음강화 21.7℃
  • 구름많음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2.9℃
  • 구름많음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21.5℃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경주시,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되는 제33회 경주시민체육대회 개최

- 28일 시민운동장서 ‘하나되는 시민체전, 함께가는 미래경주’ 스타트
- 봉황, 백호, 청룡 3개부, 트랙, 필드, 번외 등 8개 종목 시민화합 한마당
- 올해부터 입장상 폐지하고 대회 질서 및 주민 화합 모범 읍면동 시상



경주시(시장 주낙영)는 28일 경주시민운동장에서 ‘하나되는 시민체전! 함께가는 미래경주!’를 슬로건으로 26만 시민이 함께 어우러져 화합하고 소통하는 ‘제33회 경주시민 체육대회’를 개최한다.
2016년에 이어 2년 만에 열리는 이번 대회는 23개 읍면동을 인구규모에 따라 편성한 봉황부, 백호부, 청룡부 3개부로 나눠 경기를 진행한다.
봉황부에는 안강, 외동, 현곡, 성건, 선도, 용강, 황성, 동천 등 8개 읍면동으로, 백호부는 건천, 양남, 강동, 중부, 황오, 월성, 불국의 7개 읍면동이, 청룡부에는 감포, 양북, 내남, 산내, 서면, 천북, 황남, 보덕 등 8개 읍면동으로 구성된다.
행사는 식전공연, 개회식, 식후공연, 종목별경기, 화합한마당, 시상 순으로, 오전 8시 토함산 채화지에서 채화한 성화를 시민운동장 성화대에 안치함으로써 대단원의 막을 올리게 된다.
경기종목으로는 트랙, 필드, 번외 3개 부문 8개 종목으로, 트랙경기는 100M, 400MR, 화합달리기 400MR,  3인2각 등 4개 종목, 필드경기는 단체줄넘기, 어르신공굴리기, 윷놀이 등 3개 종목, 번외경기로 봉황부와 청룡‧백호부의 화합줄다리기가 열려 시민들이 다함께 참여해 환호하고 즐길 수 있는 종목들로 구성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5인 2각 릴레이 경기를 3인 2각으로, 단체줄넘기 인원을 10명에서 7명으로 변경하여 선수들의 안전사고 예방에 주안점을 뒀다.
이 날 식전공연으로는 옛 신라인의 멋과 기상을 음악으로 재현한 신라고취대의 퍼레이드와 극단 두두리의 풍물공연이, 식후에는 계명대 태권도 시범단의 태권도 공연과 화합한마당에서 박주희, 정다경 등 초대가수의 흥겨운 공연이 펼쳐진다. 
경기 종료 후 시상은 부별시상과 종합시상, 응원상을 수여하고, 특히 올해는 입장상을 폐지하고, 대회질서 확립 및 주민화합에 모범을 보여준 읍면동에 모범상을 시상할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2년마다 개최되는 뜻 깊은 대회인 만큼 모두가 화합할 수 있는 흥겨운 한마당 잔치로 준비하고 있다”며, “시민체전을 통해 민선7기 새로운 미래를 염원하는 시민의 기대와 열망이 하나로 뭉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포항 지역 농협, 통폐합 이루어지나! 내년 3월 조합장 전국 동시 선거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생존 위협받는 부실 조합에 대한 농촌지역 단위농협의 통폐합 여론이 고조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농촌의 고령화와 인구 감소로 농협의 예금이 줄고 소득사업을 펼칠 수가 없는 등 농협 운영이 갈수록 열악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는 장기적 경기 불황과 농촌 인구감소와 고령화로 인해 농협을 이용하는 농민이 크게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다 포항지역에는 포항농협, 서포항농협, 남포항농협, 오천농협, 흥해농협, 구룡포농협, 신포항농협, 장기농협, 동해농협 등 9개 농협과 포항수협, 구룡포 수협, 포항축산농협 등 모두 12개 농수축산협동조합이 있다. 그러나 포항의 대부분 조합이 방만한 조직운영과 임직원의 과도한 임금상승 등 고비용 저효율을 개선하지 못하고 영업적자에 허덕이고 있다. 경제사업에서 흑자경영을 지속하고 있는 조합은 서포항 농협과 오천 농협 등 2개 조합을 제외하면 신포항 농협과 장기농협, 흥해농협 등 상당수 조합은 경제사업 분야에서 벌어서 인건비로 충당하지 못하고 있다. 구룡포 수협, 포항 축협, 포항 농협, 남포항 농협, 구룡포 농협 등도 만성적 적자에 허덕이고 있다. 포항지역은 1977년 연일농협이 인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