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4 (일)

  • -동두천 19.6℃
  • -강릉 26.8℃
  • 박무서울 21.5℃
  • 박무대전 21.1℃
  • 맑음대구 24.9℃
  • 맑음울산 22.2℃
  • 박무광주 21.5℃
  • 맑음부산 21.3℃
  • -고창 21.4℃
  • 맑음제주 21.6℃
  • -강화 18.7℃
  • -보은 16.9℃
  • -금산 17.7℃
  • -강진군 20.1℃
  • -경주시 19.9℃
  • -거제 20.4℃
기상청 제공

경제·과학

포스코 차기 CEO 후보군 5명 확정

포스코 차기 CEO 후보군이 최종 5명으로 결정됐다. 

포스코 승계카운슬은 지난 4월 18일 권오준 회장이 사임의사를 밝힌 이후 사외이사 5명으로만 구성되어 4월 23일부터 총8차례에 걸친 회의를 통해 5명을 CEO 후보 자격심사 대상자로 확정하였다. 

먼저, CEO 후보의 요구역량을 ‘포스코그룹의 100년을 이끌어 갈 수 있는 혁신적인 리더십’으로 정의하였다. 이에 대한 3대 세부역량으로는 첫째,  세계 경제 환경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글로벌 역량, 둘째, 그룹의 발전과 변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혁신역량, 셋째, 핵심사업 (철강,인프라,신성장)에 대한 높은 이해 및 사업추진 역량으로 규정하고 이에 적합한 후보발굴을 추진해왔다.

특히 0.5% 이상 지분을 보유한 주주 30개, 전문 써치펌 7개, 퇴직 임원 모임인 중우회 및 직원대의기구인 노경협의회 등을 활용하여 11명의 외부후보를 발굴하였으며, CEO후보군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육성된 내부후보 10명을 포함해 총 21명의 후보를 발굴하였다. 

4차 회의부터 총 5차례 회의를 통해 발굴된 후보에 대한 심층검토를 진행하여 6차 회의에서 1차로 후보를 11명으로 압축하였고, 7차 회의에서 면접대상자 후보자를 6명으로 축소하였으며 8차회의에서 외국인 후보 1명이 면접 참여의사를 철회함에 따라 나머지 5명에 대한 역량과 자질을 재점검하여 5명을 선정하게 되었다. 

승계 카운슬은 운영기간 중 추측, 음해성 기사와 명단을 공개하지 않은데 대한 비판이 많았지만, 위원들은 이에 흔들리지 않고 당당하고 떳떳하게 정해진 프로세스에 따라 소신껏 후보선정을 위해 노력해왔음을 밝혔다.

오늘 이사회에서 확정된 후보군은 김영상 포스코대우 대표이사 사장, 김진일 前 포스코 대표이사 사장, 오인환 포스코 대표이사 사장, 장인화 포스코 대표이사 사장, 최정우 포스코켐텍 대표이사 사장(가나다順)이다.  

최종 CEO 후보는 CEO후보추천위원회의 자격심사와 면접을 통하여 최종 2인을 선정한 후, 2차 심층면접을 거쳐 최종 1인을 선정하게 된다. 최종 1인은 이사회를 거쳐 확정되며, 오는 7월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포스코 회장에 선임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 ‘제7회 지방선거 출마자’경북비전 간담회 개최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은 6월 21일 오후 6시에 “제7회 지방선거 출마자 경북비전 간담회”를 안동 그랜드 호텔에서 개최하였다.오늘 간담회에서는 김홍진 경북도당 위원장과 각 지역위원장을 비롯하여 120여 명의 출마자가 참석하였다. 이번 간담회는 민주당 경북도지사 후보로는 처음으로 30%대의 지지율을 돌파한 오중기 후보와 대구에서도 이루지 못한 기초단체장 당선이란 쾌거를 보수의 성지 구미에서 일궈낸 장세용 구미시장 당선인을 비롯해 당선자와 낙선자가 결과에 관계없이 한자리에 모여 서로를 격려하고 달라진 경북의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자리였다. 경북도당은 이번 지방선거에서 출마자가 기초단체장 17명, 광역의원 28명, 기초의원 74명으로 지방선거가 실시된 이례로 기록적인 후보가 출마하였다. 지난 제6회 지선에 28명이 출마한 것에 비하면 놀라운 성과였고 그만큼 역대 가장 뜨거운 선거를 치렀다. 그리하여 역대 최다 지역구에서 당선인을 배출하였고 보수의 성지도 점령하였다. 아쉽게 당선이 되지는 못한 지역도 있었지만 높은 지지율로 경북의 변화를 원하는 도민의 마음을 대변하였다. 이에 경북도당 김홍진 위원장은 “역대 최다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름으로 선거에 임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