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6 (수)

  • -동두천 11.7℃
  • -강릉 15.1℃
  • 연무서울 12.8℃
  • 대전 13.7℃
  • 흐림대구 13.4℃
  • 흐림울산 15.4℃
  • 흐림광주 14.3℃
  • 부산 15.8℃
  • -고창 13.3℃
  • 제주 15.9℃
  • -강화 11.2℃
  • -보은 12.2℃
  • -금산 12.3℃
  • -강진군 15.0℃
  • -경주시 14.1℃
  • -거제 16.8℃

포토

봄꽃보며 차 한잔 나누세요~~

-장소 제공 ; 연일 교회 맞은 편 [릴라바이로타]

-4월 중순부터 한 달간 풍성한 꽃잔치




































꽃망울리 막 맺기 시작한 둥글래와 수국, 물 속에서 한 여름 꽃잔치 준비중인 노랑어리 연과 해오라기등등 이루 헤아릴 수 없는 꽃과 잎들의 정글이다. 


금방이라도 소녀들이 꽃밭으로 춤추러 나올듯하다. 길다랗고도 커다란 세월만큼이나 낡은 벽화가 걸려있는 곳이다.





포토이슈




일본의 전략적 독도 도발 좌시할 수 없다! 경상북도는 25일‘일본 외교청서’독도 영유권 기술을 즉각 철회 할 것을 요구했다. 이날 오전 일본이 공개한 외교청서에 또다시 독도를‘일본의 고유영토’라고 언급한 사실에 긴급 논평을 내고“부당한 독도 영유권 주장을 개탄하며, 영토 도발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경북도는“독도는 역사적, 지리적, 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고유의 영토”임을 적시하고,“지난 3월 고등학교 및 초․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역사 왜곡에 이어, 외교청서에서도 독도 침탈의 야욕을 드러낸 것은 일본정부의 전략적 책동으로 결코 좌시할 수 없다”못 박았다. 또한, “일본 정부는 독도에 대한 터무니없는 주장을 중단하고, 과거 역사적 범죄사실에 대한 자성과 사죄로 한․일관계의 신뢰구축에 적극 노력하라”고 촉구하면서, “독도를 관할하는 경상북도는 300만 도민과 함께 일본의 어떠한 도발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한다”고 경고했다. 일본 외무성이 1957년 이후 발표해온 외교청서는 일본의 외교전반을 다룬 공식 보고서로서, 한국에 대해‘전략적 이익을 공유한 가장 중요한 이웃국가’라고 하면서도‘독도는 역사적, 국제법적으로 명백하게 일본 고유의 영토’라고 모순되게 기술함으로써 매